이언주 보니 '국회의원은 막말하는 아줌마'~?
이언주 막말 /
"솔직히 조리사라는 게 별 게 아니다. 그 아줌마들 그냥 동네 아줌마들이다. 밥하는 아줌마가 왜 정규직화가 돼야 하는 거냐?... (파업에 대해서) 미친 놈들이야. 완전히.. 이렇게 계속 가면 우리나라는 공무원과 공공부문 노조원들이 살기 좋은 나라가 된다."(17.07.09)

"외교부 장관은 국방을 잘 아는 남자가 해야 한다는 생각이다."(17.06.06)


----------------------------------------------------------------------------------------------- ***

                                      ▲ 캡쳐=SBS

참 재밌는 사람이네요. 이씨 성에 언주라는 이름을 가진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 말예요. 이 사람은 자신도 여자면서 여성에 대한 열등감이나 적개심이 있는 걸까요? 그히고 국민의 선택을 받아 국회위원 뱃지를 단 주제에 국민을 우습게 여기고 막말로 비하하는 저 용기와 오만은 대체 어디서 온 것일까요?

"솔직히 조리사라는 게 그냥 동네에서 밥하는 아줌마들에 불과해서 별 게 아니"라고요? 내가 보기엔 이런 헛소리를 지껄이고도 국민 세금 뜯어가는 국회의원들보단 몇 배 더 나아 보이는데...?

국회의원이란 게 솔직히 별 게 있습니까? 거짓말 잘 하고 헛소리 적당히 지껄여주고 막말 자주 구사하고도 부끄러운 줄 모르는 그런 뻔뻔한 면상을 갖고 있으면 누구나 뱃지 다는 거 아닙니까? 그들에 비하면 육체노동자들은 훨씬 더 숭고하고 정직한 사람들입니다. 뱃지 하나 달았다고 함부로 거들먹 거리지도 않고요, 누구처럼 일도 안 하면서 비싼 돈 받아 쳐먹지도 않습니다.

한 걸음 더 들어가 보죠. 이씨는 "조리사라는 게 별 게 아니다"고 폄하했는데, 조리사 일이 얼마나 힘든 것인지나 알고서 그렇게 말한 걸까요? 학교 조리사로 일하는 엄마를 둔 학생이 분노에 차서 쓴 글을 잠깐 들어 보시죠.

"저희 어머니는 20년 가까이 학교에서 급식조리 종사원으로 근무 중이십니다. 일반 식당도 아니고 학교는 규모에 따라 몇 백명 혹은 1000명 + 알파 명의 선생님들과 학생들 식사를 만들게 됩니다.

그러다 보니 재료도 그만큼 어마어마하고 매일 무거운 걸 들고 나르다 보니 나이도 들어가시고 하셔서 현재 어깨뼈 쪽에 염증도 생기시고 심지어는 손목, 손가락 마디마디가 아프시고 몸의 특정 부위가 아픈 바람에 잠도 가끔 설치십니다. 그런 까닭에 병원도 자주 다니시고요.

그런 어머니를 보면서 못난 제가 해 드릴 수 있는 게 많지가 않아서 속 상할 때가 한두 번이 아닙니다. 퇴근하시면 끙끙 앓으면서 주무시는 모습을 보면 여성들이 일하는 직종 중에 중노동에 속하는 직군 중에 하나가 맞긴 하구나 싶습니다.

비단 몸이 이렇게 아픈 것이 저희 어머니 뿐만 아니라 저희 어머니와 같이 일하시는 분들 혹은 해당 직종에서 일하시는 분들도 아픔을 참으면서 자식들 먹여 살리겠다고 고생하시는 어머님들도 분명 한두 분이 아니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한여름에 땀을 뻘뻘 흘려가면서 일하시면서 수고하시는 어머님들한테 고생하십니다도 아니고 그냥 "밥하는 아줌마"라고 폄하발언을 한 이언주 의원이 용서가 안 됩니다..."


남의 직업을 하찮게 여기는 사람이 좋은 소리 듣기를 기대한다는 건 도둑놈 심보겠죠. 국민을 우습게 보는 정치인에게 돌아갈 것도 적나라한 비난과 욕설밖에 없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뿌린 대로 거두게 마련이거든요.

두 걸음 더 들어가서, 지금 이씨 성을 가진 여자 의원이 이처럼 미쳐 날뛰는 것을 보면 아무래도 국민의당 타이틀로는 자기 미래가 안 보이니까 자유한국당으로 말을 갈아타려는 게 아닌가 하는 그런 의심이 듭니다. 자유한국당이 안 되면 정미홍 조원진 등이 새로 만든 정당 - 이름도 모릅니다 - 으로 옮길 수도 있고요.

이씨가 아무리 맛이 갔다 해도 그래도 명색이 정치인인데, 파업하는 노동자들을 향해 "미친 놈들"이라고 서슴없이 욕을 퍼붓고. 또 조리사들에게 "동네에서 밥하는 아줌마들"에 불과하다고 막무가내로 깍아내리는 게 과연 가능한 일인가 하는 지극히 상식적인 의문 때문입니다. 자신의 막말이 어떤 반응을 초래할지 모르지 않을텐데 말이죠. 어쨌든 이씨의 진로는 지켜보면 절로 알게 되겠지요. 그 전에 거국적인 혐오 속에서 살아 남는 게 우선이겠지만...



- 어른이 -
by 어른이 | 2017/07/09 20:08 | Politic issues | 트랙백 | 핑백(3) | 덧글(2)
트랙백 주소 : http://iandyou.egloos.com/tb/307256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Incarnation : 이번.. at 2017/07/26 21:28

... 이언주 보니 '국회의원은 막말하는 아줌마'~? ... more

Linked at Incarnation : 이승.. at 2017/10/03 22:44

... 이언주 보니 '국회의원은 막말하는 아줌마'~? ... more

Linked at Incarnation : 이언.. at 2018/10/10 13:54

... 이언주 보니 '국회의원은 막말하는 아줌마'~? ... more

Commented by clickon at 2017/07/09 21:24
저런 x을 뽑는 국민들이 ㅂㅅ이죠. 좀 더 까자면 저런 x을 공천했던 더민주도 문제였구요.
Commented by 어른이 at 2017/07/10 10:18
국민이나 민주당이 사람의 앞날도 미fl 내다보는 전능안을 가져야겠군요. 이런 말 안 들으려면...?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언어는 '지금' '여기서' 화육되지 않으면 안된다. 현장의 언어로..
by 어른이 2007 이글루스 TOP 100
Calendar
카테고리
공지사항
문한별 칼럼(2018)
문한별 칼럼(2017)
문한별 칼럼(2016)
문한별 칼럼(2013)
문한별 칼럼(2012)
문한별 칼럼(2010)
문한별 칼럼(2009)
문한별 칼럼(2008)
문한별 칼럼(2007)
문한별 칼럼(2006)
문한별 칼럼(2005)
문한별 칼럼(2004)
문한별 칼럼(2003)
문한별 칼럼(2002)
문한별 칼럼(2001)
문한별 칼럼(2000)
문한별 칼럼 BEST
-----------------
한국 개신교는 지금...
교회개혁을 위한 묵상
짧은 설교
성경 강해
성경공부(강의) 연재
한자로 풀이한 성경
-----------------
한별의 시편
살아가는 야그
안티조선 1인시위(2001)
먹는 즐거움
-----------------
촛불혁명 & 적폐청산
2017 제19대 대선
문재인 정부(2017~22)
-----------------
Politic issues
Social issues
crazy media
today's cartoon
all that sports
laugh with me
and so on....


최근 등록된 덧글
웃게 해줘서 고맙네요. ..
by 어른이 at 11/08
윤서인같은 쓰레기 만화..
by 하얀어둠 at 11/08
아, 길가에서 퍼질러 자..
by 어른이 at 11/08
터미널이라고만 적어서 ..
by 진주여 at 11/07
정답은 술이다! 모든걸 ..
by 타마 at 11/05
판결문 전문을 봐야알겠음
by 명탐정 호성 at 11/03
맞아요. 정말 이런 게 '..
by 어른이 at 10/24
그저 문재인 정부 까기 ..
by 어른이 at 10/24
으으... 저런 기사가 ..
by 타마 at 10/24
런던올림픽 여자축구에서..
by 진주여 at 10/24
가 볼 만한 곳...


네오이마주
포토로그

바람 불어 좋은 날...
이글루링크
이글루 파인더

rss

skin by zodiac47